R&D뉴스

KGC인삼공사,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4회 연속 인정

2022. 4. 12   조회수 445

KGC인삼공사,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4회 연속 인정

KGC인삼공사, ‘인삼 및 홍삼’ R&D분야 세계최고의 공인시험기관 재확인
진세노사이드, 영양성분, 미생물 등 7개 분야 11개 시험법 전 세계 104개국에서 효력 

KGC인삼공사가 인삼 및 홍삼분야의 안전성과 유효성 측면 모두에서 명실상부한 세계최고의 공인시험기관임을 KOLAS(한국인정기구)로부터 4회 연속 인정받았다.

KGC인삼공사는 2010년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은 것을 시작으로 2016년에는 세계 최초로 ‘인삼 진세노사이드 성분’ 분석에 대한 인정을 받은바 있다. 또한 2020년 6월에는 인삼 진세노사이드 및 작물보호제 분석규격 추가와 식품 무기성분 분석에 대한 KOLAS 신규인정을 획득하기도 했다.

공인시험기관은 2년 주기의 사후관리와 4년 주기의 재평가에서 인정을 받아야만 인증자격을 유지하게 되는데 KGC인삼공사는 2010년 최초 인정이후 3번째 재평가 인정을 획득한 것이다.

현재 KOLAS 공인시험성적서는 국제 상호인정협정(ILAC-MRA)에 104개국 105개 인정기구가 가입하여 상대국의 공인성적서와 동등한 효력을 갖는다.

이는 국내 홍삼의 해외 수출시 인증 받은 항목에 대해서 별도의 시험이나 제품인증을 다시 받지 않아도 됨에 따라 해외인증 획득에 소요되는 기간을 단축해 수출경쟁력을 크게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KGC인삼공사는 지난해 11월부터 문서 및 현장 심사 평가 후 인정위원회의 최종심의를 거쳐 적합한 품질 시스템과 기술능력을 바탕으로 식품‧토양‧미생물 분야 403성분에 대한 시험능력이 있다는 것을 공식적으로 인정 받았다.

특히 주목할 만한 부분은 7개 분야 11개 규격 중 자체규격의 진세노사이드 분석법(KGCLI-20:2016)이 포함되었다는 점이다.

진세노사이드 분석에 있어 KGC인삼공사의 독보적인 기술력이 전 세계적으로 공인을 받은 것이며, 홍삼의 주요 성분인 진세노사이드 분석에 대한 차별화된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다는 점은 신뢰의 정관장 제품이 탄생 가능한 원동력이다.

KGC인삼공사 한국인삼연구원 박만수 원장은 “국제공인시험기관 재평가 인정은 정관장의 엄격한 품질관리가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다시 한번 인정받은 것”으로 “이를 토대로 체계적인 시스템을 더욱 강화해 홍삼 글로벌 시장 리더의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끝>